Can love and independence coexist?

Can love and independence coexist?

몰아치는 천둥, 거센 바람, 억수 같이 쏟아지는 비. 1928년에 발생한 허리케인 오키초비는 많은 사람들이 폐허가 된 지역 사회를 탈출해야만 했습니다. 그러나 제니에게는 예상치 못한 귀향의 기회가 되었습니다. 사랑을 찾는 흑인 여성에 관한 조라 닐 허스턴의 “그들의 눈은 신을 보고 있었다”가 그렇게 시작됩니다. 타냐 부시콧은 할렘 르네상스의 고전에 빠져듭니다.